내가 짝이 없는 이유…혹시 담배?

미혼남녀 ‘81.9%’ 흡연이 ‘연애에 영향을 미친다’응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미지투데이
ⓒ이미지투데이
“오래 피운 자가 유해무익하다는 것을 알면서도 끊으려 해도 끝내 끊지 못하니 세상에서 요망한 풀”_조선왕조실록.

담배는 건강뿐 아니라 연애에도 나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결혼정보회사 듀오(www.duo.co.kr)가 전국 20세~39세 미혼남녀 609명(여 332명, 남 277명)을 대상으로 지난 9월 26일부터 10월 21일까지 ‘흡연과 연애의 상관관계’에 관한 설문 조사를 했다.

그 결과, 현재 흡연 중인 남성은 ‘55.2%’, 여성은 ‘7.5%’로 나타났다. 그리고 흡연 중인 남성의 54.8%는 ‘하루 평균 한 갑 정도’를 피운다고 응답했고, 여성 흡연자 중 64%는 ‘하루 평균 반 갑 이하’를 피운다고 답했다.

그런데 미혼남녀의 71.9%는 ‘하루 평균 한 갑씩 담배를 피우는 사람과는 만나고 싶지 않다.’고 했으며, ‘상대가 담배를 피우는 것에 개의치 않는다.’는 응답은 ‘28.1%’에 불과했다.

담배 피우는 사람을 만나고 싶지 않은 이유를 묻자, 남성들은 ‘결혼, 출산 등에 영향을 미쳐서’라고 대답한 사람이 33.2%로 가장 많았다. 이어서 ‘내가 담배를 피우지 않아서’ 18.1%, ‘자기 관리를 잘 못 하는 것 같아서’ 16.6% 순으로 나타났다.

여성들은 ‘내가 담배를 피우지 않아서’라는 의견(39.7%)이 1위로 나타났다. ‘담배 연기가 싫어서’ 21.3%, ‘담배를 피우면 몸에서 안 좋은 냄새가 나서’ 16.3%라는 응답은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81.9%의 미혼남녀는 흡연이 호감도에 ‘영향을 미친다.’고 했으며, 이 중 95%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했다.

또 ‘만약 결혼을 앞둔 상황에서 예비 배우자가 하루 한 갑씩 흡연 중이라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라는 질문에는 남성 응답자의 93.5%가 ‘금연을 권장한다.’고 응답했으며, 여성 응답자는 74.1%가 ‘금연을 권장한다.’고 답했다.

이명길 듀오 연애코치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는 담배가 건강뿐 아니라 연애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사실을 알려준다”며, “상대의 호감을 얻고 싶다면 향수를 뿌리기보다 담배를 끊는 것이 더 효과적일 수 있다”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