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아이폰6 출고가격 공개… 보조금 지원시 최저가 '50만2300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이폰6 출고가 /사진제공=애플스토어
아이폰6 출고가 /사진제공=애플스토어

'아이폰6 출고가'

이동통신 3사가 각각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의 출고가를 공개한 가운데 가장 저렴하게 살 수 있는 가격은 50만2300원으로 나타났다.

31일 이동통신 3사가 각각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에 대한 출고가와 각 요금제별 출고가를 확정했다고 공시했다. SK텔레콤은 아이폰6 16GB(출고가 78만9800원) 모델의 지원금은 LTE100 요금제 기준 17만원으로 정했다. KT는 '완전무한129' 요금제의 경우 최고 25만원을 지원한다. LG유플러스는 최고가 요금제인 ‘LTE120’에 24만6050원의 지원금을 걸었다.

아이폰6의 출고가는 16GB 78만9800원, 64GB 92만4000원, 128GB는 105만6000원으로 공시됐다. 아이폰6 플러스의 출고가는 16GB 92만4000원, 64GB 105만6000원, 128GB 118만8000원으로 결정됐다.

SK텔레콤은 아이폰6 16GB 모델의 지원금은 LTE100 요금제 기준 17만원, LTE85 요금제의 지원금은 14만4000원, LTE72 요금제의 지원금은 12만2000원, LTE34 요금제 기준 5만7000원으로 공시했다.

또한 LTE100 요금제 기준 아이폰6 64GB 지원금은 18만원, 아이폰6 128GB 지원금은 19만원이다.

아이폰6 플러스의 지원금은 16GB, 64GB, 128GB 순으로 지원금은 LTE100 요금제 기준 각각 17만원, 18만원, 19만원이다.

KT는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폰6 16GB에 최고 25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또한 'LTE720' 요금제를 기준으로 아이폰6 64GB는 12만6000원, 128GB는 11만2000원이 지원된다.

아이폰6플러스는 같은 요금제 기준으로 16GB는 14만1000원, 64GB는 12만6000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 홈페이지에 공시된 내용에 따르면 아이폰6 16GB에는 최고 18만5000원이 지원된다.

‘LTE8 무한대 89.9’ 요금제 기준으로 아이폰6 64GB 모델은 17만3000원, 128GB는 13만원이 지원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6플러스는 같은 요금제 기준으로 16GB 18만5000원, 64GB 15만7000원, 128GB 13만원이 지원된다고 공개했다.

이중 가장 높은 지원금을 주는 이동통신사는 KT로 '완전무한129' 요금제를 선택할 시 아이폰6에 25만원의 지원금을 준다. 더불어 휴대폰 대리점에서 지원금의 15%를 추가 할인받으면 아이폰의 최저 구입가는 50만2300원이 된다.

한편 애플 공식 홈페이지에서 아이폰6 통신사 잠금해제(언록) 제품을 사면 85만원을 줘야 한다.
 

장효원 인턴
장효원 인턴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