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5주 대선주자 지지율] 박원순·김무성 떨어져도 ‘1, 2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월 5주차 차기대선주자 지지율 /제공=리얼미터
10월 5주차 차기대선주자 지지율 /제공=리얼미터

‘김무성 지지율’, ‘박원순 지지율’, ‘박근혜 지지율’, ‘안철수 지지율’, ‘문재인 지지율’

여야 차기 대선주자 지지도에서 박원순 서울시장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지지율이 조금씩 하락했으나 여전히 1, 2위를 차지하고 있다. 하락세도 주춤해지는 모습을 보였다.

리얼미터의 10월 5주차 주간집계 결과 28억 전세 공관 논란으로 곤욕을 치른 박원순 시장은 0.6%포인트 하락한 20.0%를 기록했으나 4주 연속 1위를 유지했다. 2위 김무성 대표는 0.1%포인트 떨어진 12.7%를 기록, 5주 연속 하락했다.

박원순 시장의 하락은 주로 ▲충청권 ▲20대 ▲자영업·학생 ▲중도성향 지지층에서 나타났고, 김무성 대표의 지지율 하락은 ▲서울과 대구·경북 지역 ▲30대 ▲진보성향 지지층에서 나타났다. 문재인 의원은 지난주와 비슷한 11.5%로 3위를 유지했다.

다음으로 김문수 위원장이 8.0%, 안철수 전 대표가 7.9%를 기록했고, 정몽준 전 대표는 6.8%로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홍준표 지사가 5.0%, 안희정 지사가 4.3%, 남경필 지사 3.9% 순으로 조사됐다.

한편 여권 차기주자 지지도에서는 김무성 대표가 14.5%로 16주째 선두를 유지했고, 김문수 위원장이 11.2%로 2위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3위 정몽준 전 대표는 1.9%포인트 하락한 8.8%로 1주일 만에 다시 10%대 아래로 떨어졌다. 4위 홍준표 지사는 0.2%포인트 오른 6.1%를 기록했다.
 
이어 남경필 지사가 0.4%포인트 하락한 4.8%로 5위를 유지했고, 원희룡 지사가 0.6%포인트 상승한 4.6%의 지지율로 한 단계 올라선 6위를 기록했다. 7위는 이완구 원내대표가 0.4%포인트 하락한 4.3%를 기록했고, 8위는 1.9%를 기록한 유정복 시장으로 조사됐다.

야권 차기주자 지지도에서는 박원순 시장이 20.7%로 12주 연속 1위를 유지했고, 문재인 의원은 1.0%포인트 상승한 14.7%로 2위를 유지했다. 3위 안철수 전 대표는 2.0%포인트 상승한 11.9%를 기록, 다시 10%대를 회복했다. 

이어 4위 김부겸 전 의원이 1.5%포인트 하락한 7.3%, 5위 안희정 지사는 0.7%포인트 상승한 5.6%를 기록했다. 이어 6위는 정동영 전 장관이 3.4%로 나타났고, 김영환 의원과 정세균 고문이 각각 3.2%로 공동 7위를 기록했다.

이번 주간집계는 지난달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CATI) 및 자동응답전화(ARS) 방식으로 무선전화와 유선전화 병행 RDD 방법으로 조사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이다.
 

장효원 인턴
장효원 인턴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