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신해철 부검 결과 진실싸움, S병원 “수술과 무관” vs 아산병원 “심낭에 이미 천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사진=머니위크DB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사진=머니위크DB

‘故신해철 부검 결과’

故신해철의 1차 부검 결과에 대해 S병원 측과 아산병원 측이 서로 다른 주장을 하며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다.

지난 4일 S병원 측 담당 변호사는 "신씨의 심낭(심장을 싸고 있는 이중막)에 천공이 생겼다는 것은 우리 측 복부 수술과 무관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그는 故신해철의 심낭 내에서 발견된 깨와 같은 음식 이물질에 대해 "원래 먹어선 안 될 음식물을 먹은 것 같다"며 "수술 후 이틀간 입원해 있을 때는 상태가 괜찮았는데 이후 외출, 외박하는 과정에서 식사를 했고, 그래서 (장이) 터진 것 아닌가 싶다. 수술과는 무관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아산병원 관계자는 "지난달 22일 응급수술 당시 이미 신씨의 심낭에는 오염물질이 가득 차 있어 이를 빼내는 배액술을 실시했다"며 "그 말은 당시에 이미 심낭에 천공이 생겨서 복막에 생긴 염증이 횡경막을 통해 올라왔다는 의미"라고 당시 병원으로 이동 후 신씨의 상태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S병원 측 변호사의 책임 전가성 발언은 사실과 전혀 다르다"고 주장했다.

앞서 국과수는 지난 3일 진행된 고 신해철 1차 부검 결과 브리핑에서 "횡격막 좌측 심낭 내에서 0.3㎝ 크기의 천공이 발견됐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故 신해철 부검 결과, 누구 말이 맞는 거야?" "故 신해철 부검 결과, S병원 측 책임이 없다?"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아산병원도 황당하겠다" "故 신해철 부검 결과, 진실이 알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1 04/12
  • 금 : 61.10상승 0.16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