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공금 횡령 의혹’ 대한물리치료사협회 압수수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한물리치료사협회 /로고
대한물리치료사협회 /로고

‘대한물리치료사협회’

검찰은 대한물리치료사협회에서 거액의 공금이 비정상적으로 빠져나간 정황을 포착하고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서울중앙지검 특수4부(부장검사 배종혁)는 6일 오전 서울 성동구 도선동 대한물리치료사협회와 협회 임직원 자택 등 5~6곳을 압수수색해 회계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협회 전·현직 간부 등 임직원 다수가 수년 간 수천만 원 상당의 회비를 횡령해 개인적인 용도로 쓴 것으로 보고 있다. 협회 전·현직 회장도 이번 횡령 사건과 관련돼 있을 것으로 검찰은 판단하고 있다.

검찰은 압수물 분석이 끝나면 횡령에 가담한 간부들과 임직원들을 차례로 소환할 계획이다.

검찰 관계자는 "물리치료사협회에서 횡령 의혹이 있어 수사 중"이라며 "구체적인 내용은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말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7.63하락 54.9312:12 01/28
  • 코스닥 : 964.11하락 21.8112:12 01/28
  • 원달러 : 1114.10상승 9.712:12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12 01/28
  • 금 : 55.74상승 0.4212:12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