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수능] '6월 모평 수준' 국어 난이도, 수험생 반응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능 국어 난이도./사진=뉴스1
수능 국어 난이도./사진=뉴스1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1교시 국어영역이 오전 10시 종료됐다. 시험의 난이도는 지난 6월 모의평가와 유사한 수준이었다.

13일 수능 출제본부는 올해 수능 국어영역 난이도에 대해 A형과 B형 모두 지난 6월 모의평가와 유사한 수준으로 적정 난이도를 유지해 출제했다고 밝혔다.

수능 출제본부 관계자는 "지난 6월 모의평가 및 9월 모의평가와 유사한 수준으로 출제해 A형과 B형 모두 적정한 난이도를 유지하고 일정 수준의 변별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쉬운 문항과 중간정도 난이도를 가진 문항을 중심으로 시험을 구성하되 상위권 변별을 위해 고차원적인 사고력을 요하는 문항도 출제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A형은 주로 기본 지식과 기능에 대한 이해력 측정 비중을 높게 했고 B형은 기본 지식과 기능에 대한 탐구·적용 능력 측정의 비중을 높게 출제했다"고 덧붙였다.

A형과 B형 모두 시험 시간은 80분, 문항 수는 45개를 출제했으며, 교육과정상의 중요도와 사고 수준, 소요 시간, 문항의 난이도 등을 고려해 2점, 3점으로 차등 배점했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