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법시험 최종합격자 발표…수석 경찰대졸·최연소 21세女, '여풍'은 꺾였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법원 청사 /사진=뉴스1
대법원 청사 /사진=뉴스1
 
56회 사법시험 최종 합격자 명단이 나왔다. 합격자는 총 204명으로 여성 합격자 비율은 지난 2011년 이후 처음 30%대로 하락했고 최연소 합격자는 21살 조수연(여)씨가 차지했다.

13일 법무부는 제56회 사법시험 최종합격자 204명을 발표했다. 수석 합격은 경찰대를 졸업한 김신호(34)씨가, 최연소자 합격은 서울대 재학 중인 조연수(21·여)씨가 차지했다.

성별비율을 살펴보면 남자가 136명(66.7%), 여자가 68명(33.3%)으로 여성합격자 비율이 2012년 41.7%로 역대 최고를 기록한 이후 2년 연속 내림세를 보였다.

또 대학별 합격자 수는 서울대가 40명으로 가장 많았고 연세대 26명, 한양대 22명, 성균관대 20명, 고려대 14명, 부산대·이화여대 각각 12명, 건국대·경찰대·경희대 각각 6명 순이었다. 합격자를 1명 이상 배출한 대학은 31개 대학으로 집계됐다. 합격자 평균 연령은 30.15세로 지난해(28.44세)보다 1.71세 높아졌다.

합격자 중 법학 전공자는 81.37%(166명), 비전공자가 18.63(38명)으로 나타났다. 비전공자 비율은 지난해(18.95)보다 0.32% 감소했다.

한편 합격자 명단은 법무부 홈페이지(www.moj.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