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수능] 과탐 난이도…비상교육 "EBS연계 체감도 낮아, 쉽지는 않았다"

작년 수능과 비슷, 9월 모의평가와 개념유형 유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능 과탐 난이도, 비상교육, EBS는 개념만 연계'

교육전문업체 비상교육은 2015 수능 4교시 과학탐구 시험과 관련해 평가자료를 내놓았다.

이에 따르면 과학탐구는 전반적으로 2014 수능과 비슷하게 출제되었다. 개념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있어야 해결할 수 있는 문항이 주로 출제되었고, . 2014 수능과 9월 모의평가에서 다루었던 개념들이 대부분 반복되어 출제되었으며, 문항 유형도 크게 다르지 않게 출제되었다.

또 평가원에서 발표한 바와 같이, 전체 문항 중 70% 정도가 EBS 교재와 연계되어 출제되었다고 볼 수는 있으나, 문항 구성 요소 중 일부만 차용 또는 변형하거나 개념만 연계하여 출제한 문항들이 많아 실제 체감도는 이보다는 낮았을 것으로 판단된다.

비상교육 측은 종합해볼 때 대체로 난이도는 2014 수능과 비슷했지만 고난도 문항이 적정 수 출제되었고, 나머지 문항들의 경우에도 개념을 정확하게 알고 있어야 해결할 수 있는 문항들이 많아 전체적으로 쉽지는 않았을 것이라 분석했다.

다음은 비상교육이 뽑은 고난도 문항과 그 이유다.

고난도 문항
[물리Ⅰ] 20번 : 힘의 평형과 돌림힘의 평형에 관해 묻는 문항으로, 직육면체를 이용하여 해석하는 데 약간 당황했을 것으로 판단된다.
[물리Ⅱ] 19번 : 자기장 영역에서 전하의 운동과 평면상에서의 두 입자의 충돌을 적용하는 문항으로 약간 어려웠다.
[화학Ⅰ] 20번 : 수용액의 중화 반응 전과 후의 단위 부피당 이온 모형을 해석하는 문항으로 쉽지 않았다.
[화학Ⅱ] 20번 : 기체의 혼합 실험 결과를 해석하는 문항으로 어려웠다.
[생명 과학Ⅰ] 20번 : ABO식 혈액형과 혈액형 유전자에 연관된 유전병을 나타낸 가계도를 분석하는 문항으로 어려웠다.
[생명 과학Ⅱ] 20번 : DNA 지문과 하디-바인베르크 법칙을 이용하여 임의의 남성과 결혼하였을 때 특정한 형질의 자손이 나타날 확률을 구하는 문항으로 어려웠다.
[지구 과학Ⅰ] 10번 : 별의 진화 과정과 생명 가능 지대의 조건에 대한 개념을 적용하는 문항으로 신선하면서 까다로운 문항이었다.
[지구 과학Ⅱ] 15번 : 중성 수소에서 방출된 21cm 파의 복사 에너지의 세기를 분석하여 중성 수소 영역에 대해 알아내야 하는 문항으로 어려웠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