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만명과 직접 인사한 석촌호수 '러버덕', 다음에 또 오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SNS
/사진=SNS

지난달 14일부터 한달간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에 살면서 시민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던 ‘러버덕’이 오늘(14일) 작별을 고한다.

14일 러버덕 프로젝트 측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러버덕 프로젝트 마지막 날입니다”글과 함께 러버덕 전시 종료 소식을 전했다.

이어 “처음 프로젝트를 시작할 때는 마지막 날이 올까 싶었는데 막상 러버덕이 떠나는 마지막 날이 오니까 너무 서운하고 아쉽다”“프로젝트 기간 동안 우여곡절이 있었고 수많은 에피소드도 있었는데 무엇보다 분에 넘치는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러버덕은 네덜란드 출신 설치 미술 작가 플로렌타인 호프만의 작품으로, 지난달 14일부터 이달 14일까지 한달 동안 서울 석촌호수에 전시됐다. 한달간 러버덕을 보기 위해 석촌호수를 찾은 인파는 무려 30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러버덕은 14일 밤 10시30분까지 전시된다.

한편 전시 종료 후 러버덕은 경기도 파주의 한 창고로 옮겨져 3개월간 보관된다. 다음 행선지가 정해지지 않을 경우 산업 폐기물로 처리될 예정이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5:30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5:30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5:30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5:30 08/17
  • 금 : 1789.70하락 8.415:30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