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치, 벨기에 등급전망 '부정적'으로 하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 신용평가사인 피치가 벨기에의 신용등급 전망을 기존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한다고 런던시간으로 14일 발표했다.

다만 벨기에의 국가신용등급은 'AA'로 유지됐다.

피치는 이번 신용등급 전망을 낮춘 것과 관련, 벨기에의 재정적자 감축이 올해 정체됐다고 지적했다. 또한 피치는 벨기에에 대한 잠재성장률 전망치를 1.3%에서 1%로 낮췄다.

올해 벨기에의 일반정부적자는 국내총생산(GDP)의 2% 부근으로 지난해보다 0.1%포인트 높아졌다. 이는 올해 예산 목표보다 0.6% 높은 것이다.
 

  • 0%
  • 0%
  • 코스피 : 3050.53상승 6.6611:17 03/03
  • 코스닥 : 926.74상승 3.5711:17 03/03
  • 원달러 : 1123.70하락 0.311:17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1:17 03/03
  • 금 : 61.41하락 2.8211:17 03/03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