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신탁운용 "MLP시장, 원유 가격 급락에도 펀더멘털 굳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테리 베네크 미국 쿠싱자산운용 부사장. /사진=한국투자신탁운용 제공
테리 베네크 미국 쿠싱자산운용 부사장. /사진=한국투자신탁운용 제공
“MLP시장이 최근 원유 가격 급락으로 에너지섹터에서 동반 하락했으나 변함없는 펀더멘털을 바탕으로 단기간에 안정을 되찾고 있다.”

테리 베네크(Terry Beneke) 미국 쿠싱자산운용사 부사장은 19일 금융투자협회에서 MLP펀드에 대한 운용 현황과 전망을 설명하며 이 같이 밝혔다.  MLP(Master Limited Partnership·마스터합자회사)란 셰일가스의 운송·저장 시설 등 인프라 자산에 투자하는 미국 합자회사다. MLP펀드는 이런 MLP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베네크 부사장은 이 자리에서 “MLP는 역사적으로 유가나 천연가스와 상관관계가 적고 장기계약 및 물동량의 영향을 받는 사업 모델”이라며 최근 유가 하락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MLP펀드의 펀더멜털에는 별다른 문제가 없다는 것을 강조했다.

쿠싱자산운용사는 현재 한국투자신탁운용의 MLP펀드 상품인 ‘한국투자 미국 MLP펀드’를 운용하고 있다.

한국투자 미국 MLP펀드는 세계 에너지 강국인 미국의 셰일에너지 운송 및 배송, 저장 등을 위한 인프라에 투자해 배당수익과 주가시세 차익까지 동시에 추구하는 상품이다.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해당 펀드의 규모는 17일 기준으로 1360억원에 달하며 주로 주요 펀드 판매사에서 고액자산가들을 중심으로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설정 이후 수익률은 13.67%다.

이와 관련해 최재혁 한국운용 자원운용팀 선임매니저는 “미국 셰일 에너지의 생산량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면서 “원유시장에서 경쟁관계에 있기 때문에 셰일생산에 대해 애써 과소평가해 오던 OPEC(석유수출국기구)도 지난 주 발표한 연간 원유시장 전망 보고서에서 셰일생산 증가의 영향력을 인정하고 있을 만큼 확연한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 같은 추세가 물동량 증가로 이어져 미국MLP 펀드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73하락 14.7813:36 09/23
  • 코스닥 : 1041.88하락 4.2413:36 09/23
  • 원달러 : 1179.40상승 4.413:36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3:36 09/23
  • 금 : 73.30상승 0.413:36 09/23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