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억2000만원' 감쪽같이 사라진 농협 인출사건, 보강수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억2000만원' 감쪽같이 사라진 농협 인출사건, 보강수사 착수

주인도 모르는 사이 통장에서 1억원대 이상의 거액이 빠져나간 사건에 대해 경찰이 보강수사에 착수했다.

25일 전남 광양경찰서에 따르면 광양에 거주하는 주부 이모씨(50)는 지난 7월1일 자신의 농협 계좌에서 1억2000만원이 사라진 것을 발견했다. 통장은 지난 6월25일 오후 11시께부터 사흘 동안 300만원가량이 41차례에 걸쳐 11개 은행, 15개 통장에 각각 이체된 뒤 인출됐다. 전액 텔레뱅킹을 통해 제3자 명의의 대포통장으로 빠져나간 것.

이모씨는 뒤늦게 자신의 통장 잔액에 마이너스 500만원이 찍혀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곧바로 농협에 신고했고 경찰은 조사에 착수했다.

하지만 경찰은 범행 수법이 기존의 보이스피싱 등과 달라 범인은 물론 계좌 접근 방식조차 밝혀내지 못하고 지난 9월10일 2개월여만에 수사를 공식적으로 종결했다.

이후 해당 사건이 언론을 통해 공개되자 인터넷을 통해 논란이 일었고 경찰청 사이버수사대가 범행 방식을 확인하기 위해 보강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측은 "광양경찰서가 사건을 수사한 뒤 송치했으나 해킹 범죄에 대한 전문 노하우가 있는 사이버수사대가 범죄에 대한 보강 수사를 벌이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중앙회 관계자는 이모씨 피해보상에 대해 "현재 보험사에서 보상 여부를 조사 중"이라고 해명했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8:03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8:03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8:03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8:03 05/26
  • 금 : 1847.60상승 1.318:03 05/26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 [머니S포토] D-1 사전투표, 안철수VS김병관 방송토론 격돌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