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줄리안, 이승기 닮은꼴 등극 "아줌마 마음 홀리겠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비정상회담’에 출연 중인 벨기에 출신의 방송인 줄리안이 가수 이승기 닮은꼴로 등극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에는 광고회사에 재직 중인 콜롬비아 출신 알바로 산체스 사무르가 일일 대표로 출연, 각국 대표들의 첫인상을 이야기하며 “줄리안이 광고 모델로 가장 괜찮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알바로는 “줄리안의 얼굴이 이승기씨 같은 생각이 든다. 줄리안이 아줌마한테 어필할 수 있다. 냉장고 모델로 적합하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 같은 알바로의 칭찬(?)에 줄리안은 “아니다. 이승기를 알긴 하는거냐”며 당황해했고, 성시경은 “줄리안이 냉장고 광고를 하면 우리 MC 세 명은 그 냉장고를 한 대씩 사겠다”고 말해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진=JTBC ‘비정상회담’ 캡처>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63.90하락 37.6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