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의 탄생’ 한예슬 패션, 반하지 않을 수 없는 매력 ‘올 화이트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한예슬이 SBS 주말드라마 ‘미녀의 탄생’에서 성형미인 사라 역을 맡으며 패션 아이템을 속속들이 품절 대란으로 만들고 있다. 특히 지난 11월 16일 방송된 6회에서는 한예슬이 전 남편 정겨운(강준 역)에게 복수하기 위해 회사로 직접 찾아가 유혹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한예슬은 마음을 단단히 먹은 듯 예사롭지 않은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그녀는 고급스러운 화이트 밍크 칼라가 돋보이는 자카드 패턴 코트에 독특한 헤어피스와 화이트 컬러 원피스를 매치해 엘레강스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여기에 그녀는 화이트 컬러의 캐리어로 마치 화려한 공항패션을 연출하듯 그녀만의 매력을 한껏 어필했다.


▶스타일링TIP : 패션의 완성은 가방 ‘화이트 캐리어’

공항에서도 스타일리시함을 잃고 싶지 않다면 캐리어 하나라도 신경 써야 한다. 한예슬처럼 전체적으로 화이트 컬러 아이템을 매치했다면 캐리어도 같은 컬러로 맞춰 남다른 컬러 감각을 발휘해보자. 언제 어디서나 시선을 집중시킬 수 있을 것이다.

image
<한예슬, 화이트 캐리어 ‘롱샴’ 73만 원>

한편, 이날 방송된 ‘미녀의 탄생’에서는 사라가 강준의 회사를 찾아가 강준의 여자가 되고 싶다며 마음이 정해지면 자신에게 와 달라 말한다. 회사에서 사라와 마주친 채연(왕지혜 분)은 강준과 이혼하게 만들겠다는 사라의 말에 경악하고 강준에게 사라에 대해 얘기하지만 강준은 채연을 외면하는 장면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을 통쾌하게 만들었다.

<사진=SBS ‘미녀의 탄생’, 롱샴>



 

  • 0%
  • 0%
  • 코스피 : 2341.78상승 41.4415:32 07/05
  • 코스닥 : 750.95상승 28.2215:32 07/05
  • 원달러 : 1300.30상승 3.215:32 07/05
  • 두바이유 : 108.38상승 2.0415:32 07/05
  • 금 : 1801.50하락 5.815:32 07/05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