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대형마트·SSM 돈 많이 벌고도 지역 기여도는 ‘찔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지역 대형마트와 기업형슈퍼마켓(SSM)이 막대한 수익을 내고 있지만, 지역 내 기여도는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새정치민주연합 황주홍(장흥·영암·강진)은 25일 보도자료를 내고 “도내 11개 대형마트와 9개의 SSM의 1~6월까지 모두 3834억3081만원의 수익을 올렸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수익(6846억1366만원)의 절반을 넘어선 것이다.

대형마트 수익별로는 이마트 목포점이 가장 많았으며, 홈플러스 순천점, 이마트 여수점, 롯데마트 목포점, 순천시 이마트점, 롯데마트 여수점, 롯데마트 여천점, 홈플러스 광양점, 홈플러스 목포점, 롯데마트 나주점 등의 순서로 이어졌다.

하지만 지역 기여도는 생색내기에 불과했다.

지역 내 공익사업에 올 상반기 기여 및 투자한 액수는 2억5027만원으로 전체 수익의 0.06%에 불과했으며, 지역 농산물 구매에 쓴 돈은 1313억7749만원으로 전체 수익의 34%에 그쳤다.

고용 창출도 2446명이었으며 이 가운데 40%에 달하는 977명은 비정규직이었다. 

황 의원은 "대형마트가 막대한 수익을 내는데도 지역내 기여도가 미미하다는 것은 수익 대부분이 본사가 위치한 수도권으로 빠져나가고 있다는 뜻이다"면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불편하더라도 재래시장이나 중소상인의 물품을 구매하는 편이 낫다"고 꼬집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