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롱민 교수, 2014년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 선정…한국인 최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2014년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로 선정된 백롱민 교수
▲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2014년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로 선정된 백롱민 교수
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2014년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Audrey Hepburn Humanitarian Award, AHHA) 수상자로 ‘한국의 슈바이처’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 교수가 선정됐다.

한국인 최초로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로 선정된 백롱민 교수는 ‘세민얼굴기형돕기회(Smile for Children)’를 조직해 국내외 얼굴 기형 어린이들을 위한 무료 의료봉사를 펼쳐왔다.

이에 1989년부터 국내 얼굴 기형 어린이 1200여명, 1996년부터 베트남에서 얼굴 기형 어린이 3500여명에게 무료 수술을 시행했고, 2003년부터는 우즈베키스탄, 몽고, 인도네시아 등으로 활동 범위를 넓히며 선천적 기형인 구수군개열과 얼굴 기형을 가진 각국의 어린이 환자들에게 삶의 희망을 전하기 위해 힘써왔다.

오드리 헵번 어린이재단이 수여하는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은 전세계 학대 받고 소외 받는 어린이들을 위해 변호, 전문 교육, 의료 지원, 자원 봉사 활동 등 큰 기여를 한 개인 또는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수상자에게는 ‘오드리의 정신’이라고 불리는 청동 트로피를 수여한다.

그동안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수상자로는 일본 쓰나미 발생 이후 헌신적인 대처로 공로를 인정받은 일본 유니세프 본부장 ‘켄 하야미’(2011년), 아이티 지진 지역에서 재해 복구 봉사활동을 펼친 ‘프랑수와 그루로스-아커만스와 팀원’(2010년), 머큐리 재단을 설립해 전세계 재난 재해 지역에 응급 구호팀을 파견하는데 힘쓴 ‘에이미 로빈스’(2006년) 등이 있다.

한편 오드리 헵번 인도주의상 시상식은 ‘오드리 헵번, 뷰티 비욘드 뷰티’ 전시회 개막을 앞두고 27일 오전 11시에 진행된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5.22하락 26.5613:29 07/06
  • 코스닥 : 754.97상승 4.0213:29 07/06
  • 원달러 : 1306.80상승 6.513:29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3:29 07/06
  • 금 : 1763.90하락 37.613:29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