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도 칸타빌레’ 주원 패션, 따뜻한 그 남자의 품 ‘니트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우수에 찬 가르마, 포근한 니트, 댄디한 코트룩까지. 여심을 설레게 하고 있는 배우 주원이 지난 11월 24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 13회에서 남다른 스타일링 감각을 뽐냈다.


이날 주원은 위트 넘치는 도트 패턴과 세련된 블루 컬러가 돋보이는 니트를 셔츠와 레이어링했다. 전체적으로 깔끔한 댄디룩을 완성한 주원은 극중 오케스트라의 지휘자답게 카리스마 넘치는 분위기를 자아내 극의 몰입을 높였다.


▶스타일링TIP : 차가워 보여도 속은 따뜻한 남자의 선택 ‘블루 니트’

청량하고 세련된 컬러감을 지닌 ‘블루’는 겨울에도 매력적이다. 주원처럼 깜찍한 패턴이 가미된 니트는 수트룩은 물론 캐주얼룩에 이너로도 활용 가능하다. 새하얀 셔츠와 레이어링 하거나 트렌디한 오버사이즈의 야상 점퍼와 매치해도 각기 다양한 매력을 내뿜으며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어필할 수 있다.

image
<니트 ‘클럽 모나코’ SCATTER DOT CREW, 23만 8000원>

한편, 이날 ‘내일도 칸타빌레’에서는 배우 심은경(설내일 역)이 압도적인 피아노 연주 실력을 선보이며 콩쿠르 2차 예선에 합격했다. 주원(차유진 역)은 심은경과의 달달한 스킨십으로 따뜻한 감성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사진=주원, KBS2 ‘내일도 칸타빌레’, 클럽모나코>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