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휘발유값 1700원선 붕괴… 4년4개월여만에 최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지역 휘발유 가격의 내림세가 지속되며 리터당 1700원선 밑으로 떨어졌다.

2010년 7월 28일 1700원28전을 기록한 이후 4년 4개월여만이다.

26일 한국석유공사가 운영하는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지난 25일 현재 광주지역 주유소 보통휘발유 리터당 평균 판매가격은 1699원56전을 기록하며 2010년 7월 28일 1700원28전 이후 4년 4개월여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같은 날 현재 광주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리터당 평균 판매가격이 1700원 이하인 지역은 제주(1658원55전), 대구(1685원83전), 울산(1692원25전) 등 4곳이며, 서울(1802원33전)이 가장 높았다.

자치구별로는 남구(1683원)가 가장 쌌고, 동구(1686원86전), 북구(1701원), 광산구(1701원73전) 순이었으며, 서구(1707원25전)가 가장 비쌌다.

전남에서는 화순군(1696원54전)이 가장 낮았고, 완도군(1806원36전)이 가장 높았다.

광주지역 자동차용경유가격도 하락세가 이어져, 같은 날 현재 1511원01전에 판매되며 리터당 1500원선 붕괴도 목전에 두고 있다.

한국석유공사는 “최근 국제석유제품가격 약세의 영향으로 다음주에도 국내제품가격 하락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9.15상승 41.9512:56 05/10
  • 코스닥 : 989.55상승 11.2512:56 05/10
  • 원달러 : 1115.10하락 6.212:56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2:56 05/10
  • 금 : 65.90하락 1.2712:56 05/10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文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빨랐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 [머니S포토] '연대와 공생의 국정비전 제안'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