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옷 다른 느낌] 女스타들의 롱코트 스타일 ‘겨울 패션 승자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드라마, 행사, 스트릿 패션 등 다양한 장소에서 스타들이 같은 옷으로 다른 스타일링을 연출해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번 겨울 패셔니스타들의 사랑을 독차지한 아이템은 단연 롱코트. 다양한 코트와 자신의 개성에 맞게 연출한 셀럽들의 패션을 살펴보고 올겨울 트렌드를 엿보자.

image

▶카키 롱코트, 이청아 VS 박시연 ‘차도녀 콘셉트’

가을의 무드를 뿜어내기에 가장 좋은 컬러였다. 배우 이청아는 영화 ‘거인’의 시사회 패션으로, 블랙과 카키의 조화로운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그녀는 블랙 터틀넥과 부츠, 그리고 카키 롱코트를 매치해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낸 반면, 박시연은 TV조선 토요드라마 ‘최고의 결혼’ 11회에서 이청아와 똑같은 코트를 착용하고 화이트 팬츠, 브라운 컬러의 디커부츠를 매치해 세련미를 더했다.

image

▶네이비 롱코트, 나나 VS 한혜진 ‘네이비와 블랙의 조화 ’

같은 옷, 같은 컬러 아이템을 활용해도 느낌은 전혀 달랐다. 세계 미녀 2위에 빛나는 걸그룹 에프터 스쿨의 나나는 한 공식석상에서 네이비 롱코트와 블랙 슬림핏 팬츠를 매치해 차분하면서도 멋스러운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한혜진은 2015 S/S 서울패션위크에서 심플한 라인의 롱코트에 부츠를 매치해 시크한 모델 포스를 뿜어냈다.

image

▶연핑크 롱코트, 소진 VS 수영 ‘러블리하게’

걸그룹의 사랑스러운 대결이었다. 세련된 스타일의 걸스데이 소진과 보이시한 룩의 소녀시대 수영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이날 걸스데이 소진은 블랙 컬러의 터틀넥으로 포근한 분위기를 자아냈으며, 자칫 칙칙해 보일 수 있는 올블랙 룩에 핑크 롱코트를 매치해 생기를 불어넣었다. 소녀시대 수영은 그레이 컬러의 슬렉스와 스니커즈를 매치해 매니시룩을 완성했다.

image

▶그레이 코트, 혜리 VS 한승현 ‘스포티룩 종결자’

스트릿 패션에 알맞은 코트룩의 승자는 누구일까. 최근 스트라이프 패턴이 가미된 니트 소재의 코트로 편안한 공항패션을 연출한 걸그룹 걸스데이 혜리는 발랄한 이미지에 맞게 스니커즈를 매치해 여유가 느껴지는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반면, 모델 한승현은 2015 S/S 서울 패션위크에서 비니와 패턴 블랙 팬츠를 활용해 스포티룩으로 유니크한 무드를 뿜어냈다.

<카키 컬러 롱코트, 네이비 컬러 롱코트 ‘보브’ / 핑크 롱코트, 그레이 코트 ‘지컷’ >

<사진=TV조선 ‘최고의 결혼’, 보브, 지컷>



 

  • 0%
  • 0%
  • 코스피 : 2284.82하락 20.613:57 07/04
  • 코스닥 : 716.41하락 13.0713:57 07/04
  • 원달러 : 1297.90상승 0.613:57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3:57 07/04
  • 금 : 1801.50하락 5.813:57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