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뱃값 2000원 인상'에는 여야가 손 잡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여야 원내지도부가 누리과정 등 예산안 합의을 위해 회동을 갖고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여야 원내지도부가 누리과정 등 예산안 합의을 위해 회동을 갖고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담뱃세 인상' '담뱃값 2000원 인상'

여야가 원내대표 회의를 통해 내년도부터 담뱃세를 2000원 인상하는데 잠정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성엽 새정치민주연합 정책위수석부의장은 28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담뱃세 인상은 2000원으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김재원 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도 기자들과 만나 "담뱃세 협상과 관련해선 2000원 인상이 현재까지 합의한 사항"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새누리당은 정부가 발표한 2000원 인상을 요구해 왔고, 새정치민주연합은 1000~1500원 인상을 주장해왔다.

유 수석부의장은 그러면서도 "합의해도 (의원총회에서) 반대할건데"라며 2000원 인상폭에 대한 당내 의원들의 반발을 예상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