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이유비 패션, 시크하고 빈티지한 감성 ‘가죽소매 야상점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시크하면서도 빈티지한 스트릿 감성이 묻어났다. 지난 27일,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6회에서 과거 아이돌 그룹의 사생팬 출신 사회부 기자 윤유래 역을 맡은 배우 이유비가 내추럴하고 활동성 높은 데일리룩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유비는 소매 부분이 가죽 소재로 된 두툼한 야상 점퍼로 매니시한 동시에 트렌디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녀는 점퍼의 이너로 체크 패턴의 셔츠를 선택해 수수한 멋스러움을 강조했으며, 깔끔한 청량한 컬러의 데님 팬츠를 매치해 군더더기 없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 스타일링 TIP :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멋스러움 ‘가죽소매 야상점퍼’

‘야상점퍼’의 인기가 가을에 이어 겨울에도 지속될 전망이다. 이유비처럼 모자 부분에 풍성한 퍼가 있는 점퍼를 활용한다면 추위에도 끄떡없을 뿐만 아니라 패셔너블한 면모까지 드러낼 수 있다. 만약 클래식한 무드를 더하길 원할 경우, 브라운 컬러의 사각 새철 백(satchel bag)을 곁들여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한껏 뽐내보는 것은 어떨까.

image

한편,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는 10.4%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방송 3주 만에 MBC ‘미스터 백’을 제치고 수목극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동시간대 방송되는 KBS 2TV ‘왕의 얼굴’은 6.2%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사진=SBS ‘피노키오’, 카이아크만>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23:59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23:59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23:59 05/24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23:59 05/24
  • 금 : 1865.40상승 17.623:59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