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자산운용, '멀리 내다 본'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영자산운용, '멀리 내다 본'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 출시
신영자산운용은 한국, 중국,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의 저평가된 가치주 기업을 찾아 투자하는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는 지난 2007년부터 운용해온 ‘신영한중일밸류펀드’의 자문계약 종료에 맞춰 투자대상과 운용방식을 일부 변경한 펀드로 신영자산운용이 직접 맡아 운용하는 첫번째 해외투자 상품이다.

기존 신영한중일밸류펀드는 중국의 CICC(China International Capital Corporation), 일본의 스미모토 미츠이 자산운용 등 가치투자운용사의 자문을 받아 운용해 왔다. 최근 3년 수익률 42.52%, 최근 1년 수익률 8.06%(11월28일 종가기준) 등 안정적인 장기 성과를 달성해 왔다.

이번에 출시된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는 지난 7년간 안정적인 성장을 거둬온 신영한중일밸류펀드에 신영자산운용만의 가치투자 노하우를 적용했다. 신영자산운용은 자체적으로 해외 시장과 업종, 종목 분석을 해옴으로써 중국과 일본 시장에 대한 리서치 역량을 쌓아왔다. 특히 최근 3년간 자체 리서치를 통해 포트폴리오를 운용해오며, 자문을 통한 포트폴리오보다 양호한 성과를 달성함에 따라 자체 리서치 및 포트폴리오 운용의 경쟁력을 확보했다.

이 펀드의 체계적인 시장 리서치를 위해 담당 운용역이 정기적으로 아시아 지역을 직접 방문해 기업탐방뿐만 아니라 해당 지역의 경제, 문화 등 거시적인 측면까지 고려, 장기적으로 우수한 기업을 선별해 왔다.

신영자산운용 관계자는 “기존 한중일 세 국가에 균등 투자해 온 투자방식을 중국, 홍콩, 대만 등 중화권으로 투자비중을 키우고, 향후 성장성이 높을 것으로 보이는 동남아시아 지역의 기업들을 발굴해 나갈 예정”이라며 “장기적인 안목으로 해외시장에 투자를 고려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한 투자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영마라톤아시아밸류펀드는 신영증권을 포함한 총 12개 증권사에서 가입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문의는 신영자산운용 또는 신영증권 고객지원센터로 하면 된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