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유가, 얼마나 떨어질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의 이후 국제유가의 변동성이 커지고 있다.

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1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2.12달러(3.07%) 하락한 배럴당 66.88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앞서 OPEC의 감산 유보 결정 이후 주가가 크게 요동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OPEC 회의 후 첫 거래일인 지난 28일에는 WTI가 10% 이상 급락했으며 다음날인 12월1일에는 4.3% 올랐다.

한편 금값도 하락해 온스당 1200달러 선이 붕괴됐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2월물 금가격은 전날보다 18.70달러(1.5%) 하락한 온스당 1199.40달러로 마쳤다.

강달러 기조와 함께 전날 급등한 것이 금값을 떨어뜨린 요인으로 작용했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