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남동생' 유승호 전역, 차기작은 영화 '조선마술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국민 남동생’이 ‘진짜 사나이’가 돼 돌아왔다.

배우 유승호는 4일 강원도 화천군 27사단(이기자부대) 신병교육대대 앞에서 전역식을 갖고 1년 9개월간의 군복무 소감을 밝혔다.


그는 “군 생활을 하면서 많이 배우고 추억도 쌓았다. 앞으로 할 일에 대해 생각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 작품을 보고 많은 사람들이 행복했으면 좋겠다. 차기작은 영화 ‘조선마술사’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화천군은 영하 10도의 매서운 추위에도 불구하고 전역하는 유승호를 보기 위해 수많은 취재진과 팬들로 장사진을 이뤘다.


유승호도 현수막을 들고 열렬히 자신의 이름을 연호하는 팬들을 보자마다 눈물을 왈칵 쏟아내며 “감사합니다”를 연신 되풀이했다. 이어 “입대할 때 인사도 제대로 못해서 죄송하고 아쉬웠다. 전역 때는 정식으로 인사하게 돼 기쁘다”고 했다.


유승호는 일단 휴식을 취하며 팬들과의 공식 만남을 준비할 것으로 보인다. 오는 21일 국내를 시작으로 24일 일본 오사카, 25일 도쿄, 27일 중국 상하이에서 현지 팬들과 만나 못다한 얘기를 나눌 예정이다.


한편, 유승호는 지난해 3월 5일 강원도 춘천의 102 보충대로 비밀리에 현역 입대했다. 이후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27사단 수색대대로 자대배치를 받았으나 다시 조교로 보직이 변경돼 신병교육대대 조교로 복무했다.

<사진=유승호 전역>

 

  • 0%
  • 0%
  • 코스피 : 3149.74하락 59.6913:57 05/12
  • 코스닥 : 963.13하락 15.4813:57 05/12
  • 원달러 : 1124.30상승 4.713:57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3:57 05/12
  • 금 : 65.54하락 1.213:57 05/12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세미나, 국민의례하는 '김기현' 대행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먹 인사하는 전해철과 서영교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