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현정 서울시향 대표 '막말논란' 확산…서울시 자체감사 돌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현정 서울시립교향악단 대표./사진=머니투데이DB
박현정 서울시립교향악단 대표./사진=머니투데이DB
박현정 서울시립교향악단(이하 '서울시향') 대표의 막말논란이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서울시가 자체감사에 들어갔다.

6일 서울시와 감사원 등에 따르면 감사원은 지난달 17일부터 서울시향의 예산 부정운용 등에 대해 회계감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시는 지난 5일 감사원의 권고로 자체감사를 시작했다.

서울시는 최근 감사원으로부터 박 대표의 폭언과 성희롱 문제에 대한 직무감찰을 권고 받고 자체 감사를 진행한 뒤, 결과에 따라 박 대표의 거취를 결정할 계획이다.

앞서 감사원은 서울시향의 예산 부정운용 등을 이유로 지난달부터 회계감사를 진행 중이다.

이와 관련해 감사원 관계자는 "서울시향의 예산 부정운용을 감사 중에 박 대표의 폭언·성희롱 문제가 거론돼 막말논란 여부도 검토했으나 직무감찰대상이 아닌 만큼 서울시에 자체 감사를 권고했다"고 말했다.

감사원은 서울시향의 공연수익과 비용처리 문제를 발견하고 지난달 17일 회계감사를 시작했으며, 이후 서울시향 직원들이 박 대표를 규탄하는 호소문을 발표하면서 직무감찰도 검토했다.

앞서 지난 2일 서울시향 사무국 직원 17명은 호소문을 통해 박 대표가 직원에게 일상적인 폭언과 성희롱 발언 등을 일삼았으며 인사를 전횡했다고 주장했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4.88상승 11.0111:58 03/03
  • 코스닥 : 928.17상승 511:58 03/03
  • 원달러 : 1124.10상승 0.111:58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1:58 03/03
  • 금 : 61.41하락 2.8211:58 03/03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관련 용문시장 찾은 '박영선'
  • [머니S포토]용산 정비창 부지 정화사업 현장, 안전모 착용하는 '김종인'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