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내일(10일) 조직개편… IoT(사물인터넷) 전담조직 신설 유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지난주 사장단과 임원인사를 마무리한 삼성그룹이 이번주부터 조직개편에 나선다.

10일 단행예정으로 알려진 핵심계열사 삼성전자의 조직개편에 사물인터넷 전담조직이 신설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이번 조직개편의 1순위 대상은 스마트폰을 담당하고 있는 IT모바일(IM)부문이다. IM부문은 최근 실적이 급격히 감소했다.

이에 IM사업부의 소프트웨어 인력 약 300명 가량이 스마트홈과 가전 사업을 담당하는 소비자가전 사업부로 이동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앞서 지난 9월 삼성전자 엔지니어 500여 명은 소비자가전(CE)사업부와 연구개발 부서로 이동하기도 했다.

그동안 스마트폰 콘텐츠를 개발 업무를 담당한 미디어솔루션센터, MSC의 경우 해체돼 소비자가전 등 다른 부서로 각각 흩어질 것이란 관측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차세대 유망산업으로 꼽히는 ‘사물인터넷IoT) 전담 조직도 신설될 전망이다. 현재 그룹 경영을 이끌고 있는 이재용 부회장은 올해 글로벌 사물인터넷 1위 업체 존 체임버스 시스코 회장, 사티아 나델라 마이크로소프트 대표 등을 만나 사물인터넷에 대해 지속적인 논의를 갖기도 했다.

삼성전자의 구체적인 조직개편과 관련된 내용은 늦어도 오는 10일 발표될 전망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