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연 사토미, 그녀의 ‘충격발언’에 깡 보여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송가연 사토미’

미녀 파이터로 불리는 이종격투기 선수 송가연이 일본의 이종격투기 선수 타카노 사토미에게 도발적인 발언을 들었다. 송가연이 ‘로드 FC 020’ 2연승에 도전하는 가운데, 상대 선수인 타카노 사토미가 송가연을 자극하는 말로 경기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예상했다.


타카노 사토미는 “빨리 경기를 하고 싶다. 열심히 준비했다.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란다”며 “격투가로서 연예인에게 질 수 없다”며 말했다. 특히 송가연을 아이돌이라고 표현하며 격투기선수로 인정하지 않는 듯한 모습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송가연은 지난 8월 '로드FC 017' 야마모토 에미(33)와의 데뷔전에서 TKO승을 거둔 바 있다. 하지만 너무 약한 상대와 싸우지 않았냐는 이유로 크게 축하받지 못했다.


한편, 송가연과 사토미의 ‘로드FC 020’ 경기는 12월 14일 오후 8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다. 또한 개그우먼 이국주가 낸시랭, 맹승지에 뒤를 이어 로드걸(로드FC 라운드걸)로 발탁됐다.

<사진=송가연 SNS>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