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토막'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콘크리트에 균열 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한국갤럽
/제공=한국갤럽

60%에 달하던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반토막났다.

한국갤럽이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조사한 결과 '박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37%에 그쳤으며 '잘못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52%에 달했다.

한국갤럽 조사에서 박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0% 아래로 떨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정수행에 대한 부정평가도 취임 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최근 정윤회 문건 유출 등의 파장이 길어지며 균열이 갔던 콘크리트층이 깨져버린 것이라고 분석한다.

갤럽은 "지난주까지 긍정 응답률·부정 응답률이 모두 40% 중반이던 여성층도 이번 주는 긍정 39%, 부정 49%로 바뀌었다"며 "이는 청와대 문건 유출 사건 여파가 박 대통령의 기존 지지층에도 미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라고 분석했다.

특히 이번 조사에서 박 대통령에 대한 부정률이 대구·경북(33%→46%)과 부산·울산·경남(42%→53%) 등을 중심으로 상승한 것은 부동층이 움직이기 시작했다는 것을 방증하는 것으로 평가된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23:59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23:59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23:59 06/24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23:59 06/24
  • 금 : 73.73상승 0.323:59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