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4인치 사랑', 아이폰6s 미니 4인치로 출시 고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 /사진제공=애플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 /사진제공=애플
디스플레이 확장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애플의 스마트폰 아이폰6가 기존 4인치로 돌아갈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외신들은 23일(현지시각) 코웬 컴패니(Cowen and Company) 분석가 티모시 에큐리의 의견을 빌려 애플이 내년에 4인치 모델인 ‘아이폰6s 미니’ 출시를 고려 중이라고 전했다.

에큐리는 투자자들에게 보낸 보고서를 통해 “내년 애플이 세가지 아이폰 모델을 선보일 것”이라며 “아이폰6s 미니 모델이 새로운 라인업에 포함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모델의 가장자리 디자인은 아이폰6와 같은 곡선 처리를 하고 디스플레이 크기를 줄여 휴대성을 높일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보다 저렴한 가격대로 넓은 고객층을 확보하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한편 이달 초 대만 매체 포커스 타이완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애플은 아이폰6s를 내년 9월에 출시할 것으로 내다봤다. 애플은 4.7인치 아이폰6s의 생산량 중 절반 이상을 페가트론에 발주했다. 페가트론은 현재 4.7인치 아이폰6의 출하량 가운데 30%를 생산하고 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