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노트3 지원금 최대 72만5000원… 노트2는 공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갤럭시노트3
갤럭시노트3

새해를 앞두고 통신시장이 보조금 상향 마케팅으로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일부 구형 단말 지원금이 80만원 이상으로 상향됐고 갤럭시노트 엣지를 비롯한 최신폰 지원금도 25만 이상으로 오르는 등 통신사 간 지원금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28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LG유플러스가 갤럭시노트3 지원금을 65만원으로 올리는 등 일부 단말 지원금을 상향 조정한 데 이어 KT가 '신년맞이 올레 빅 세일'을 시작했다. '최신폰 빅 세일'과 '0원폰 창고 대방출' 등 2가지로 구성된다.

최신폰 빅 세일은 갤럭시S5, 갤럭시S5 광대역 LTE-A, 갤럭시노트3 네오, G3, G3 캣6 등 5개 모델에 갤럭시노트 엣지를 추가해 기본 지원금을 25만원 이상 제공한다. 0원폰 창고 대방출은 갤럭시노트2, 갤럭시메가, 갤럭시S4 LTE-A, Vu3, G2, 베가아이언 등 6개 모델 최대 지원금을 출고가와 동일하게 제공한다.

SK텔레콤도 새해맞이 지원금 확대 행사에 나섰다. 1월1일부터 갤럭시노트3 지원금을 72만5000원(전국민무한 100 요금제 기준)으로 올린다. 실제 구매 할부 원금이 10만원대로 내려가 고객 부담이 대폭 줄어들 전망이다.

SK텔레콤은 지난 27일부터 갤럭시노트2, 갤럭시S4 LTE-A, G2, 뷰3 등 4개 기종의 지원금을 출고가 수준으로 올렸다. 특히 갤럭시노트2는 최대 공시지원금이 84만7000원으로 역대 최고가 수준이다.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36.50하락 27.4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