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허창수 전경련 회장 "난관극복? 기업이 앞장설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전경련
사진제공=전경련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이 30일 신년사를 통해 “우리 기업들이 어려운 경제상황을 헤쳐 나가는데 가장 앞에 서겠다”며 "보다 과감하고 선제적인 투자로,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허 회장은 내년도 국내·외 경제환경과 관련, "급격한 유가 하락은 산유국과 신흥국에 불안을 야기하고 있으며, 미국의 금리인상과 중국의 성장세 둔화도 여전히 불안요인이 되고 있다”면서 “아울러 엔화 약세도, 우리의 수출경쟁력을 위협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우려했다.

그러나 "우리는 어려움을 도약의 기회로 만드는 소중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며 "수출여건 악화를 품질경쟁력 제고와 마케팅 강화, 신시장 개척의 계기로 삼아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로운 산업과 미래 먹거리에 대한 투자는 저성장을 극복하는 유일한 출구"라며 "창조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기업과 창업 벤처기업이 상생하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신년사 전문.

을미년(乙未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청양(靑羊)의 해 입니다. 진취적인 푸른색이 온화한 양을 만나, 평화로운 행운을 불러오는 길한 해라고 합니다.

우리 국민들께도, 평화롭고 기쁜 일이 넘치는 한 해가 되시길 바랍니다.

지난해 우리는 어려운 여건에도, 무역 1조 달러의 성과를 내는 등 선전하였습니다.
또한 중국 등 4개국과의 FTA 타결로, 우리경제가 한층 도약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든 한 해였습니다.

그러나 올해 우리경제는 상당히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세계경제 전망이 불투명합니다.급격한 유가 하락은, 산유국과 신흥국에 불안을 야기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금리인상과 중국의 성장세 둔화도, 여전히 불안요인이 되고 있습니다. 아울러 엔화 약세도, 우리의 수출경쟁력을 위협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국내 상황도 밝지 않습니다.

우리 주력 제조업들이 수출시장에서 고전하면서, 관련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경영환경이 악화되고 있습니다.

기업 채산성 악화가 투자와 고용 위축으로 연결되어, 국민경제에 주름이 깊어질까 걱정입니다.

게다가 급격히 상승하는 가계부채와 전월세 가격이, 내수회복의 발목을 잡고 있습니다.
자칫 우리경제가, ‘구조적 장기침체’에 빠질까 우려됩니다.

하지만 우리는, 어려움을 도약의 기회로 만드는 소중한 경험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의 저력을 믿고 각자의 역할에 충실한다면, 새로운 역사를 쓸 수 있을 것입니다.

불확실성속에 숨겨진 성장기회를 모색하는 역발상이 필요한 때입니다. 올해는 우리 기업들이, 어려운 경제상황을 헤쳐 나가는데 가장 앞에 서겠습니다.

보다 과감하고 선제적인 투자로,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는데 노력하겠습니다.

수출여건의 악화를, 품질경쟁력 제고와 마케팅 강화, 신시장 개척의 계기로 삼아 나가겠습니다.

새로운 산업, 미래 먹거리에 대한 투자는, 저성장을 극복하는 유일한 출구입니다.

아울러 창조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기업과 창업, 벤처기업이 상생하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정부는 경제활성화 정책과 4대구조개혁을 차질 없이 추진하는데 힘써주기 바랍니다.

정치권도, 경제를 살릴 수 있는 제도적 뒷받침을 위해 노력해 주십시오.

국민들께서는 기업의 경제회복 노력에 대해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올해는 모든 경제주체들이, 갈등과 반목 보다는 경제회복을 위해 힘을 합치는, 대타협의 한 해가 되어야 합니다.

특히 사회적인 인식과 사고의 전환이 바탕이 되어야 합니다.

기업인, 정치인은 물론 국민들께서도, 진취적이고 실용적인 의식과 문화를 되살려주시기를 다시 한번 부탁 드립니다.

이처럼 모든 경제주체가 합심해 노력한다면, 어려운 경제상황을 극복할 수 있을 것입니다.
2015년 을미년 새해에는 국민 여러분과 기업인들 모두에게, 희망과 행운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김진욱
김진욱 lion@mt.co.kr  | twitter facebook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