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밀수’ 한국인 14명, 중국서 체포… 과거 한국인 3명 사형, 어떤 처벌 내릴지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마약밀수 한국인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중국 마약밀수 한국인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마약밀수’

외교부는 지난 30일 한국인 14명이 중국 현지에서 마약 밀수 혐의로 체포됐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8월 마약을 밀수한 우리 국민 3명을 사형에 처한 바 있는 중국이 이번에는 어떤 처벌을 내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외교부는 이날 오후 "중국 광저우 바이윈 공항에서 지난 28일 오전 출국하려던 우리 국민 등 22명이 체포됐다가 그 중 우리 국민 14명이 형사 구속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외교부는 "주광저우 총영사관을 통해 관계당국을 접촉해 자세한 사건경위를 파악하는 한편 영사면회를 긴급히 신청했다"며 "향후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구속된 14명의 한국인들은 중국에 체류하던 야구동호회 회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호주로 출국하던 중이었으며 모두 20㎏ 이상의 마약을 소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약류에 민감한 중국은 1㎏ 이상의 아편이나 50g이상의 필로폰·헤로인을 밀수·판매·운수·제조할 경우 중형에 처하고 있다. 앞서 중국은 지난 8월 마약 밀수 등의 혐의로 사형 선고를 받은 한국인 3명에 대한 사형을 집행하기도 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