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응천 전 비서관 구속영장 기각… '구속수사 필요성·상당성 인정 어렵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응천 비서관' /사진=뉴스1
'조응천 비서관' /사진=뉴스1

 
'조응천 비서관'

'정윤회 국정개입' 의혹 문건 등 청와대 문건을 박지만 EG회장에게 건넨 혐의로 청구된 조응천 전 공직기강비서관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범죄 혐의 사실의 내용, 수사 진행 경과 등을 종합해 볼 때 구속수사의 필요성과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는 이유에서다.

검찰은 지난 27일 대통령기록물관리법 위반과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조 전 비서관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조 전 비서관이 박 경정과 함께 올해 1월 강남의 한 중식당에서 박지만 회장을 만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었던 상황이었다.

그러나 구속영장이 기각되면서, 수사는 박관천 경정 한 사람만 구속하는 선에서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검찰은 조 전 비서관을 불구속 기소한 뒤, 다음주에 수사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이번 사건과 관련해 잇따라 영장이 기각되면서 검찰이 무리하게 수사를 했다는 비판도 나오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8:03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8:03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8:0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8:03 08/05
  • 금 : 71.37하락 0.5118:03 08/05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