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윤경은 현대증권 대표 "금융명가 현대증권의 재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경은 현대증권 사장
윤경은 현대증권 사장
윤경은 현대증권 대표이사 사장은 2일 신년사를 통해 "올 한해 전 사업부문 흑자달성과 금융명가 현대증권의 재도약을 위해 나아가자"고 밝혔다.

윤 대표는 신년사에서 "올해 금융당국이 다양한 투자상품 확대, 연기금의 주식투자비중 확대, 공모펀드 분산투자 규제완화 조치 등을 통해 자본시장의 육성의지를 지속적으로 천명하고 있기에 증시활성화의 희망을 조심스레 가져본다"면서 사업부문별로 역량을 최대화 해야한다고 설명했다.

윤 대표는 리테일 부문에 "올 한해 안정적인 흑자구조 정착이라는 최우선 목표를 반드시 달성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캐피탈 마켓 부문은 다양한 상품판매를 통해 적극적으로 클라이언트 북(Client Book)을 확대하고, 운용 효율성을 제고해 지난해에 이어 캐시카우(Cash Cow) 역할을 담당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IB부문에 대해 "수익규모 확대를 중점적으로 추진해 캐피탈 마켓 부문과 더불어 수익창출의 양대 축 역할을 수행해 줄 것을 주문했다.

글로벌 사업부문에는 "올해가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사업을 재정비하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반드시 흑자를 달성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본사관리 부문에는 "인력의 효율적인 운영과 상시 비용절감을 통해 전사 생산성을 향상시키는데 주력해 달라"고 했다.

윤 대표는 "올 한해 국내와 글로벌 사업 모든 분야에서 불굴의 의지와 도전정신으로 전 사업부문 흑자달성과 금융명가 현대증권의 재도약을 위해 함께 나아가자"고 덧붙였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