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5] 삼성전자 790평 전시관 마련..중앙엔 IoT 부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5’에서 2600㎡(약 790평)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 미래형 소비자 가전의 리더십을 보여준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디스플레이의 한계를 넘어선 가장 진화한 형태의 TV인 ‘SUHD TV’로 관람객 맞이에 나선다.

우선 전시관 중앙에는 처음으로 사물인터넷(IoT) 부스를 꾸려 가전과 모바일기기, 자동차 등이 연결된 미래의 안전하고 편리한 삶을 보여주며 IoT의 무한한 가능성을 실현한다는 비전을 제시한다.

일상생활에 혁신을 선사하는 신개념 ‘액티브워시’ 세탁기와 ‘셰프컬렉션’ 가전, ‘갤럭시 노트4’, ‘갤럭시 A5, A3’ 등 모바일기기와 차세대 ‘밀크VR’ 서비스 등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혁신 제품들도 대거 선보일 계획이다.
[CES 2015] 삼성전자 790평 전시관 마련..중앙엔 IoT 부스

◆TV빅뱅 ‘SUHD TV’·음향혁신 ‘WAM7500’

CES 2015의 삼성전자 전시장 입구에서는 65형, 78형, 88형의 ‘SUHD TV’로 구성된 하이라이트존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화질을 이루는 요소의 빅뱅으로 ‘SUHD TV’가 탄생하고, 세상을 새로운 색으로 가득 채운다는 영상으로 ‘SUHD TV’의 탄생을 표현한다.

‘압도적인’(Spectacular), ‘스마트’(Smart), ‘세련된’(Stylish), ‘최고의’(Superb) 등 수식어로 대표되는 ‘SUHD TV’는 기기, 소프트웨어(SW)와 최적화된 콘텐츠까지 하나로 융합된 ‘새로운 종’의 TV다.

또한 삼성전자가 올해 혁신적인 오디오 브랜드로 도약하는데 있어 디딤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음향기기 ‘WAM7500/6500’도 공개한다. 이들 제품은 360도 방향으로 음향이 퍼져 어느 위치에서든 균일한 사운드를 전달하며 화질에 이은 ‘음향혁신’을 선사한다.

‘WAM7500/6500’은 오디오 분야의 전문 엔지니어들과 최첨단 시설로 구성된 삼성전자 미국 오디오랩의 첫 번째 제품으로, 실시간 스트리밍 음악을 언제 어디서나 가볍게 즐기는 최근 이용 경향을 반영했다.

이밖에 삼성전자는 화면 중앙과 측면의 시청거리를 동일하게 설계해 더 넓은 시야각과 눈에 편한 화질을 제공하는 커브드 모니터 전 제품을 공개한다.

기업용 디스플레이 부문에서도 ‘스마트 LED’ 사이니지 솔루션을 새롭게 선보이며 디지털 사이니지 사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애벌빨래 '액티브워시', 가상불꽃 '인덕션' 

가전시장에서도 참신한 아이디어 기반의 신제품들을 선보이며 새해 세계시장 공략에 시동을 건다.

신개념 세탁기 ‘액티브워시’는 애벌빨래의 수고를 덜어주는 제품이다. 세탁조 상단 커버에 개수대와 빨래판을 적용한 ‘빌트인 싱크’ 구조와 강력한 물 분사 시스템인 ‘워터젯’을 활용해 세탁기에서 손쉽게 애벌빨래를 할 수 있게 도와준다.

CES 혁신상에 빛나는 전자레인지 제품들도 생활의 편의를 한층 높여준다. '셰프컬렉션 인덕션 레인지'는 LED를 이용해 화력을 확인할 수 있는 ‘가상불꽃’(Virtual Flame) 기술, 조리실 상·하부를 각각 다른 온도로 동시에 요리할 수 있는 ‘플렉스 듀오 오븐’ 기능을 갖췄다.

삼성 ‘플렉스 듀오 오븐 레인지’는 업계 최초로 ‘듀얼 도어’를 채용, 필요에 따라 도어 개폐를 3가지 형태로 다양하게 활용하면서 냄새 섞임이나 열 손실 없이 맛 좋은 요리를 할 수 있다.

삼성전자의 대표 냉장고 브랜드인 ‘T9000’은 차별화된 기능과 동급 최대 용량은 유지하면서 기존보다 깊이는 약 19.3%, 높이는 약 1.4% 줄인 ‘세미 빌트인’ 제품으로 북미 소비자들의 수요를 충족시킬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셰프들의 특별한 요리법, 제품정보 등을 제공하는 ‘셰프컬렉션 앱’도 선보이며 프리미엄 제품에 어울리는 콘텐츠까지 제공한다.

이밖에 편리한 수납 공간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푸드쇼케이스 냉장고’, 160년만에 물 분사 방식을 바꿔 혁신적인 세척 능력을 자랑하는 ‘워터월 식기세척기’, 기존보다 약 60배 강력한 모터 기반의 진공흡입 로봇청소기 ‘파워봇’ 등 다양한 혁신제품들을 함께 선보인다.

◆'갤럭시A5', '갤럭시A3' 첫 선봬

‘갤럭시 노트’시리즈로 새로운 스마트기기 분야를 선도해 온 삼성전자는 최신작인 ‘갤럭시 노트4’와 ‘갤럭시 노트 엣지’를 전시하며 S펜을 중심으로 일상에 창조력을 불어넣는 특장점들을 소개한다.

스타일과 실용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젊은 층을 겨냥한 초슬림 풀 메탈바디의 ‘갤럭시 A5’와 ‘갤럭시 A3’ 스마트폰을 미주에서 처음 선보인다.

‘갤럭시 A5’와 ‘갤럭시 A3’는 갤럭시 스마트기기 중 최초로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해 다양한 셀피 특화기능을 제공하는 등 차별화된 사용경험을 선사한다.

이와 함께 ‘갤럭시 노트4’의 선명한 화질을 기반으로 가상현실(VR)이라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삼성 기어 VR’ 특화서비스인 ‘밀크 VR’도 처음 소개한다. 앞으로 삼성전자는 ‘밀크VR’ 서비스와 함께 음악, 스포츠, 액션,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분야의 VR 콘텐츠(2K×4K 규격)를 매일 2개씩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웨어러블 기기 ‘삼성 기어S’,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4’, ‘갤럭시 S5’를 자동차와 연동해 소비자들을 스마트카의 세계로 안내한다. ‘삼성 기어S’에 음성명령을 내려 BMW사의 전기차 ‘i3’를 원격 제어하는 시연, ‘삼성 기어S’를 폭스바겐 전기차 ‘e-UP’의 스마트키로 사용해 자동차문·창문·트렁크를 개폐하는 시연 등을 펼친다.

스마트폰과 헬스 기기를 연동시켜 사용자의 운동 데이터를 기록하고, 웨어러블 기기로 보여지는 심박수에 따라 헬스 기기를 자동 조절할 수 있는 ‘커넥티드 피트니스’(Connected Fitness)서비스도 처음 선보인다.

부품 분야에서는 CES 혁신상을 받은 초고속•초절전 4기가바이트(GB) LPDDR4 모바일 D램을 비롯해 3차원 실리콘 관통전극(TSV) 기술을 적용한 64GB DDR4 서버용 D램 모듈, 업계 최고 수준의 성능과 세련된 디자인의 ‘850 PRO’ SSD, 명함보다 작으면서 1테라바이트(TB) 대용량을 저장하는 휴대형 'T1' SSD를 각각 전시한다.

◆‘연결된 세상’, IoT 무한가능성 제시

삼성전자는 이번 ‘CES 2015’ 전시관의 정중앙에 IoT 부스를 세워 각 부문별 제품들을 하나로 연결하겠다는 비전과 함께 미래 IoT의 무한한 가능성을 실현한다는 의지를 내비칠 계획이다.

IoT 부스에서는 거실·주방·침실로 구성된 스마트홈, 스마트카가 있는 차고 등 미래 IoT시대의 단면을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상황에 따라 가전·모바일·엔터테인먼트 기기는 물론 조명·도어록·온도조절장치·수도밸브·블라인드 등이 자동으로 동작하는 서비스를 시연한다.

TV 화면으로 가정 내 곳곳을 점검하는 기능, TV앱으로 자동차 안의 온도·운행목적지를 미리 설정해 쾌적한 운전을 할 수 있는 기능 등 다양한 IoT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의 강력한 개방형 플랫폼을 바탕으로 외부 협력사들의 IoT 기기들을 폭넓게 추가하며 고객 혜택을 확대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편 윤부근 삼성전자 대표이사는 5일(현지시간) 세계 전자업계를 대표해 나서는 CES 2015 기조연설에서 삶에 새로운 가치를 더해줄 IoT의 무한한 가능성과 함께 회사의 비전을 소개할 예정이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