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올해 아파트 1만8000가구 쏟아진다… 과잉공급 우려 없다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종시 첫마을 /사진=뉴스1
해 세종시에 아파트 1만8020가구가 공급될 전망이다.

6일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에 따르면 오는 5월 2-1생활권(다정동)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6개 생활권에서 총 1만8020가구의 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공급량 1만6000가구에 비해 12.6%(2020가구) 늘어난 것이다.

생활권별로는 ▲2-1생활권 7303가구 ▲2-2생활권 906가구 ▲3-2생활권 3409가구(상반기 1507가구·하반기 1902가구) ▲1-1생활권 440가구 ▲3-1생활권 2129가구 ▲3-3생활권 890가구다.

또한 올해 완공돼 입주하는 아파트는 지난해 1만5387가구 보다 14.9%(2286가구) 증가한 1만7673가구로 집계됐다.

분기별로는 1분기 4953가구, 2분기 5565가구, 3분기 2433가구, 4분기 4722가구 등이 예정돼 있다.

쏟아지는 아파트 공급물량에 일각에서는 과잉공급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는 게 사실. 하지만 현재까지 세종시 아파트 입주율이 다른 신도시 보다 높아 큰 문제는 없을 것이라는 게 행복청의 설명이다.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8.26하락 1.3818:03 10/30
  • 금 : 38.26하락 1.01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