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이지연, 뭐먹나 고민했던 화끈 男 ‘식단이 궁금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이병헌 이지연’

대담하고 화끈거리는 메신저 카카오톡의 대화 내용이 공개됐음에도 이렇다 할 말이 없다. 


최근 배우 이병헌과 이지연이 나눈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비추어 네티즌 사이에서는 간통과 성희롱 등 법적 처벌이 가능한지에 대해 갑론을박이 펼쳐지고 있다.


지난 5일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이지연의 ‘이병헌 협박 사건’ 과 관련해 두 사람이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 내용을 재구성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병헌은 이지연에게 먼저 만남을 제안했고, 집에 초대해달라고 요청했다. 또 이지연이 “뭘 좋아하냐”고 묻자 이병헌은 “너”라고 답하며 만남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병헌은 “우리 내일 로맨틱한 분위기야?”, “내 머릿속엔 내일, 너, 로맨틱, 성공적”등의 멘트를 전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 같은 내용이 사실이라 할지라도 이병헌에게 법적 책임을 물을 수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6일 한 매체가 성범죄 전문 변호사의 말을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이병헌이 이지연을 성적으로 유혹하는 메시지를 보냈다면 민사사상 성희롱이지만, 이지연 측이 당시 이병헌의 문자를 강하게 문제 삼았어야만 성희롱 죄가 성립되기 때문.


‘간통죄’도 불가하다. 간통죄는 배우자가 있는 사람이 자기의 배우자 이외의 남자 또는 여자와 합의의 정교관계를 맺는 것으로, 아내 이민정이 고소를 하지 않았기 때문에 처벌이 불가하다.


한편, 이병헌은 지난해 10월 걸그룹 글램 멤버 다희와 모델 이지연으로부터 50억을 요구하는 협박을 당했다며 이들을 고소했다. 검찰은 다희와 이지연을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공동공갈)으로 기소하고, 각각 징역 3년을 구형했다.


이지연과 다희에 대한 선고는 오는 15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18:03 04/16
  • 금 : 64.17상승 1.61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