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2014년 임단협 합의안 '부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중공업 도크 전경./사진=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 노사가 2014년 마지막 날 극적으로 마련한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 잠정합의안을 조합원들이 부결시켰다.

7일 현대중공업 노조는 울산 본사 사내 체육관 등 전국 19개 투표소를 마련해 전체 조합원 1만6762명을 대상으로 찬반투표를 실시한 결과, 투표에 참여한 조합원 66.47%의 반대로 잠정합의안은 부결됐다.

조합원 1만5632명(93.26%)이 이날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개표 결과 찬성 5183표(33.16%), 반대 1만390표(66.47%), 무효 58표(0.37%), 기권 1표(0.01%)로 각각 집계됐다.

이에 따라 노사는 2014년 임단협과 관련해 재교섭을 진행해야 하는 상황.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교섭위원을 재선출하는 등 향후 일정을 준비할 계획이라는 게 노조의 설명이다.

사측의 한 관계자는 "조합원들이 회사의 어려운 상황을 이해해주지 않은 것에 대해 안타깝고 유감스럽다"고 전했다.

한편 현대중공업 노사는 지난해 5월부터 70여차례에 걸친 교섭 끝에 지난해 12월31일 잠정합의안을 마련한 바 있다.

잠정합의안에는 ▲기본급 3만7000원(호봉승급분 2만3000원 포함) 인상 ▲격려금 150%(주식으로 지급)+200만원 지급 ▲직무환경수당 1만원 인상 ▲상품권 20만원 지급 ▲상여금 700%를 통상임금에 포함 ▲특별휴무(2015년 2월 23일) 등의 내용이 담겼다.

조합원들은 노조 요구안의 절반도 안되는 기본급 인상안, 사측의 연봉제 도입 방침 등에 대해 거부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7.94하락 0.3218:03 10/30
  • 금 : 37.18하락 1.08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