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레에델바이스홀딩스, 강원도 평창에 컬처플렉스 ‘더 릿지 354’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EH
ⓒMEH
밀레, 엠리밋 등의 아웃도어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는 밀레에델바이스홀딩스(이하 MEH)가 평창에 컬처플렉스(Cultureplex) ‘더 릿지 354’(The Ridge 354)를 8일 오픈했다.

이번에 문을 연 ‘더 릿지 354’는 한고상사와 에델바이스를 거쳐 오늘날의 밀레와 엠리밋에 이르기까지, 50여년 간 국내 아웃도어 시장의 성장과 산악 문화의 발전사를 함께 해온 MEH가 선보이는 신개념 복합 문화공간이다.

MEH측은 단순한 아웃도어 쇼핑몰을 넘어 다양한 문화와 감성을 공유하고, 고객들로 하여금 보다 건강하고 활기한 라이프스타일을 모색하게 도와주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을 내세웠다.

컬처플렉스 더 릿지 354는 연건축면적 2,046㎡(약 760평)의 규모로 1층에는 밀레와 엠리밋을 비롯해 이탈리아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나파피리 등의 패션 브랜드가 카페와 함께 입점해있다.

2층에는 리빙 편집숍 ‘챕터원’과 지역특산물 매장, 푸드코트, 와인바가, 3층에는 갤러리를 포함해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는 문화 공간이 들어서 있다.

특히 유명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사토 오가사와라(Masato Ogasawara)’가 SI(Store Identity) 작업을 전담해, 감각적인 내부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MEH 한철호 대표는 "평창하면 떠오르는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컬처플렉스 더 릿지 354의 오픈과 함께 새해를 시작하게 되어 매우 뜻 깊다”고 밝히며, "더 릿지 354는 다가오는 올림픽 기간 동안 평창을 방문할 내/외국인들에게 밀레와 엠리밋을 알리는 전진기지로서의 역할을 수행해나갈 뿐 아니라,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고 함께 실천해나가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공간이 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더 릿지 354’는 대관령면 횡계리 송천 사거리 인근에 위치하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41상승 28.8614:21 01/21
  • 코스닥 : 978.37상승 0.7114:21 01/21
  • 원달러 : 1099.20하락 1.114:21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4:21 01/21
  • 금 : 56.24상승 1.0514:21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