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구정백야, 잠잠하더니 결국 한방터진 임성한표 19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의 MBC 일일드라마 ‘압구정백야’가 때아닌 19금 논란에 시달리고 있다. 지난 7일 방송된 ‘압구정백야’에서는 수영장에서 주인공들의 난투극이 펼쳐졌다.


수영장에 함께 있는 조나단(김민수 분)과 백야(박하나 분)를 본 도미솔(강태경 분) 모녀가 분노를 참지 못하고 백야의 머리채를 잡은 것.


수영장을 찾은 도미솔 모녀는 그곳에서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던 조나단과 백야를 만났다. 도미솔 엄마는 딸 도미솔에게 문자 한 통 없는 조나단에게 서운함을 느끼던 차에 조나단과 백야가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폭발했다.


이에 도미솔 엄마는 조나단과 백야에게 무슨 사이냐고 따지듯이 물었고 조나단은 “백야와 사귀는 사이”라고 당당하게 대답했다. 도미솔 엄마는 “고작 이런 거 때문에 우리 딸 찬 거야. 우리 딸이 이거만도 못하단 말이야?”라고 소리치며 백야의 머리채를 잡았다.


물 속에서 싸움을 멈추지 않고 서로 물 속으로 머리를 박고, 머리채를 잡아 뜯고, 게다가 허벅지를 꼬집는 등 살벌한 난투극이 이어졌다.


특히 도미솔이 백야의 허벅지를 꼬집는 장면에서 수영복을 입은 백야, 배우 박하나의 하반신이 노출됐다. 이에 누리꾼들은 하반신 클로즈업이 매우 민망했다는 지적을 하고 있다.


한편, 이날 ‘압구정백야’는 13.9%의 시청률(닐슨코리아 제공)을 기록했다.

<사진=MBC ‘압구정 백야’>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