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교회강연 발언' 논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교안 교회' /사진=뉴스1
'황교안 교회' /사진=뉴스1

'황교안 교회'

황교안 법무부 장관의 강연 발언이 논란이 되고 있다.

황 장관의 부산 고검장 시절, 부산의 한 교회에서 강연한 동영상에서는 김대중 ·노무현 정부 당시 검찰 인사를 두고 ‘환란’ 이라고 빗대 비하하는 장면이 담겨 있다.

경향신문 보도에 따르면 황교안 장관은 이 교회 강연에서 공안검사들의 좌천 배경으로 두 전직 대통령이 공안사건으로 처벌된 전력을 꼽으며 "이런 분이 대통령이 딱 되고 나니까 서울지검 공안부에 있던 검사들, 전부 좌천됐다"고 말했다.

당시 황 장관은 김대중 대통령에 대해서는 1989년 서경원 전 평민당 의원의 무단 방북 사건을, 노무현 대통령에 관해서는 대우중공업 사태로 연결해 공안검사들이 인사상 불이익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또 황교안 장관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에 대해 '투신사건'으로 표현했으며, 김대중 전 대통령을 '김대중 씨'라고 지칭하기도 했다.

경향신문은 황교안 장관에게 반론 요청을 했지만 "강연 내용과 문맥을 잘 보고 판단해달라"고 답했다.
 

  • 0%
  • 0%
  • 코스피 : 3036.04하락 49.8614:06 01/18
  • 코스닥 : 955.50하락 8.9414:06 01/18
  • 원달러 : 1104.70상승 5.314:06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4:06 01/18
  • 금 : 55.39하락 0.3114:06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