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박신혜-진경, 겁에 질린 모습 포착..이들 모녀에게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피노키오 박신혜 진경

‘피노키오’ 박신혜-진경이 난입한 의문의 남성에 의해 공포에 질린 모습이 포착됐다.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피노키오’의 제작사 아이에이치큐(IHQ)는 14일 18회 방송을 앞두고 위기상황에 놓인 최인하(박신혜 분)-송차옥(진경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인하가 평소와 다름 없는 모습으로 편집실에서 차옥과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담겨있다. 동시에 바깥에서는 검은 옷을 입은 의문의 남성이 손잡이를 돌리고 있어 무슨 상황인지에 대한 궁금증을 모은다.


이와 함께 인하와 차옥의 잔뜩 겁에 질린 표정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엄습해오는 공포감에 서로의 팔을 꼭 움켜쥐고 의지하고 있는 한편, 유리문 하나를 사이에 두고 의문의 남성이 위협적이고 섬뜩한 표정으로 그들을 노려보고 있어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이는 MSC 보도국으로 찾아온 의문의 남성이 인하와 차옥이 있는 편집실에 찾아간 것으로, 두 사람을 쳐다보는 그의 눈빛에서 살기가 느껴져 보는 이들로 하여금 숨을 멈추게 만든다. 이에 인하-차옥과 정체를 알 수 없는 남성 사이에 무슨 사연이 있는지, 두 사람은 어떻게 이 위기를 빠져나가게 될지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아이에이치큐 관계자는 “이번 주 인하-차옥을 습격한 의문의 남성으로 인해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가 전개될 예정”이라며 “차옥과 박로사(김해숙 분)의 ‘검은 커넥션’을 세상으로 끄집어 내기 위한 기하명(이종석 분)-인하 등의 취재과정이 흥미롭게 이어질 예정이니 끝까지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종석-박신혜-김영광-이유비가 주연을 맡은 ‘피노키오’는 거짓이름으로 사는 남자와 거짓말을 못하는 여자의 청춘 성장 멜로로 금일 밤 10시 18회, 19회가 연속 방송되며 15일 20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사진=아이에이치큐 제공>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