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한공, 박창진 사무장 보복성 징계 논란 ‘병가처리가 무단결근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한항공 박창진 사무장 징계시도’

대한항공이 박창진 사무장에 징계를 시도한 사실이 드러나 또 한 번 논란을 야기하고 있다.

지난 15일 SBS ‘8뉴스’는 대한항공 조현아 전 부사장이 기소된 날 박창진 사무장에 대해 무단결근을 했다며 징계를 시도했다고 보도했다.

박창진 사무장은 “계속해서 환청이나 환영에 시달린다. 순간적인 망각까지 일어나는데 의사 얘기로는 과도한 스트레스로 인해서라고 한다”며 진단서 원본을 회사에 보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8일 병가를 신청했지만 대한항공은 지난 주 병가신청에 필요한 원본이 제출되지 않았다며 근태를 상부에 보고하겠다는 이메일을 박 사무장에 보냈다. 이는 무단결근에 따른 징계조치에 들어갈 것임을 알리는 것이었다.

대한항공은 이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항공 측은 “담당직원의 착오”라며 “박창진 사무장이 진단서 원본을 사내 직원에게 전달했으나 이 직원이 병가 처리 담당자에게 제때 전달하지 못했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대한항공 박창진 사무장 징계시도, 국민이 박창진을 지켜야하는 이유다”, “복수하겠다더니.. 이런 식인가”, “내부고발자에 정의로운 사회였다면 이런 일은 없었을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