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어린이집 사건 교사 긴급 체포, ‘경찰 출석 불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 어린이집 사건 교사 긴급 체포, ‘경찰 출석 불응’

‘인천 어린이집 사건’

인천 연수구 어린이집에서 네 살 아이를 폭행한 보육교사 양모씨(33·여)가 긴급 체포됐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15일 오후 8시쯤 양씨를 긴급 체포하고 경찰서로 압송했다. 경찰이 양씨에 출석을 통보했지만 주저해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서 양씨는 네 살 아이의 얼굴을 강하게 후려친 부분에 대해서 인정했지만 “아이들을 너무 사랑해서 그런 것”이라며 상습 폭행은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16일 양씨에 대한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영장 신청이 마무리 되는대로 어린이집 원장을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8일 인천 연수구 송도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 양씨가 김치를 남긴다며 네 살 여자아이를 세게 내리쳐 아이가 바닥에 넘어지는 등의 폭행을 가했다. 이후 조사 과정에서 학부모 16명이 지속적 폭행이 있어왔다는 의견을 제기함에 따라 경찰은 추가 폭행 흔적을 찾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