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우·김어준, 항소심서도 무죄… "제기한 의혹, 나름 근거 갖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어준 주진우 무죄' '주진우·김어준 판결'/사진=뉴스1
'김어준 주진우 무죄' '주진우·김어준 판결'/사진=뉴스1

'김어준 주진우 무죄' '주진우·김어준 판결'
 
주진우 시사인 기자와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2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

이들은 2012년 대선을 앞두고 박정희 전 대통령과 아들 지만씨와 관련, 허위 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기소됐다.

서울고법 형사6부(부장판사 김상환)는 16일 "피고인들이 제기한 의혹은 진위와 별개로 나름의 근거를 갖추고 있다. 기사와 방송의 전체 취지를 보면 피고인들이 의혹에 대해 허위라는 인식을 갖고 진행했다고 보기 어렵다"며 무죄를 선고했던 원심 판단을 유지했다.

앞서 이들은 2013년 10월 국민참여재판으로 열린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이에 검찰이 항소했고 2심에서 다시 주씨에게 징역 3년, 김씨에게 징역 2년을 구형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5:30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5:30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5:30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5:30 06/25
  • 금 : 73.73상승 0.315:30 06/25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