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이 제안하는 겨울 스타일링 TIP “이래도 추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최근 1년 중 가장 춥다는 절기 ‘대한(大寒)’이 지나자 낮에는 영상의 기온이 맴도는 포근한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완전히 추위가 풀리지도 않아 옷을 입기에 특히 어려움이 많은 시기이다.


두꺼운 패딩을 입자니 거추장스럽고 가벼운 옷을 입자니 감기 걸리기 십상인 요즘. 반짝 추위에 대항할 수 있으면서도 패셔너블한 스타일링 팁을 소개한다.

image

평소 베스트를 구입해놓고 언제 입어야 할지 몰라 갈팡질팡했다면 지금 꺼내는 것이 좋다. 베스트는 팔이 자유로워 활동성을 높일 뿐만 아니라 가볍게 착용하기 좋기 때문에 반짝 추위를 대비할 아이템으로 훌륭한 역할을 한다. 둔해지기 쉬운 두툼한 겨울철 아우터들을 집어넣고 가볍게 걸칠 수 있는 아우터 안에 패딩베스트를 매치한다면, 반짝 추위를 대비한 멋진 베스트룩이 완성 될 것이다.


베스트는 어떻게 레이어드 하느냐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풍길 수 있어서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무기가 되기도 한다. 캐주얼한 청재킷 위에 베스트를 입으면 활력 있는 코디가 되며, 재킷과 매치하면 클래식하면서도 포인트를 잊지 않은 센스 있는 코디가 된다. 이렇게 보온성과 스타일,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나만의 베스트 레이어드룩을 만든다면 남은 겨울을 멋스럽게 마무리 할 수 있을 것이다

image

또한 반짝 추위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하체를 든든히 하는 것도 또 하나의 방법이다. 상체는 이너와 아우터를 조금만 겹쳐 입어도 금세 따뜻해지지만 하체는 한계가 있다. 안에 이너를 입자니 답답하고 활동하기가 불편할 뿐만 아니라 요즘 이들이 그토록 추구하는 슬림핏을 잃을 수가 있을 터. 때문에 따뜻함과 슬림한 라인까지 갖춘 팬츠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최근 잠뱅이에서 새롭게 출시한 ‘제이웜진’은 뛰어난 보온성을 가진 원단을 사용하여 따뜻함을 선사해주면서도 편안하고 완벽한 바디라인을 만들어준다. 이런 아이템을 통해 하체의 온도를 적당히 높여주면, 상체는 가벼운 니트와 코트만으로도 스타일과 따뜻함을 모두 겸비한 데일리룩을 완성할 수 있다.

<사진=잠뱅이>

 

  • 0%
  • 0%
  • 코스피 : 3251.64상승 54.4413:46 05/10
  • 코스닥 : 991.40상승 13.113:46 05/10
  • 원달러 : 1114.70하락 6.613:46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3:46 05/10
  • 금 : 65.90하락 1.2713:46 05/10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文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빨랐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 [머니S포토] '연대와 공생의 국정비전 제안'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