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패션쇼, 공연, 수출…'패션코드 2015 F/W'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부터] 패션쇼, 공연, 수출…'패션코드 2015 F/W'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사)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가 공동주관하는 ‘패션코드 2015 F/W’가 오늘 서울 강남구 세텍(SETEC)에서 개막되었다.

국내 패션브랜드의 시장 경쟁력 강화와 패션문화 산업 발전을 위해 개최되는 패션코드는 비즈니스를 위한 수주 전시회와 패션쇼, 공연이 어우러진 패션축제로 31일까지 3일간 국내외 122개 브랜드가 올해 가을과 겨울 시즌을 겨냥한 신상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날 오후 ‘패션코드, 세 번째 화려한 막을 열다’를 주제로 열린 개막식에는 행사 홍보대사인 소녀시대 유닛그룹 태티서(태연-티파니-서연)와 배우 서강준이 참가 디자이너들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플로우 패션쇼를 선보여 행사장에 뜨거운 열기를 더했다.

이와 함께 한국콘텐츠진흥원 송성각 원장, 문화체육관광부 윤태용 실장, 현대백화점 사장,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 임원진, 패션모델들이 런웨이를 펼쳐 개성 넘치는 무대를 선사했다.

문화가 결합된 신개념 패션문화 축제답게 31일에도 제2전시장에서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오후 1시), 노브레인(오후 3시), 크라잉넛(오후 3시 30분) 등 국내 인디음악을 대표하는 밴드들이 문화와 패션의 결합을 시도하는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행사기간 중에는 이와 함께 △디자이너 브랜드 쇼룸 전시 △B2B에 초점을 맞춘 PT쇼 △B2C 팝업스토어 △참가 디자이너 의상 옥션 등 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주최 측은 이번 행사에는 미국, 네덜란드, 일본, 홍콩 등 세계 각국에서 150여명의 유수 바이어들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지난해 7월 개최된 2회 행사 대비 30여 명 증가한 것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참가업체들의 효율적인 상담을 위해 해외 바이어들과의 1:1 상담을 위한 비즈니스 라운지를 운영 할 예정이다. 또 참가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들 가운데 우수 브랜드를 선정해 현대백화점 각 지점에 이들이 입점시키는 ‘패션코드 팝업스토어’를 올 상반기 중에 운영할 계획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송성각 원장은 “지난 두 번의 행사를 통해 국내 패션산업의 글로벌 성공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국내의 잠재력 있는 패션 브랜드들이 경쟁력을 강화하고 세계 시장을 공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패션코드 2015 F/W’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fashionkode.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미지제공=한국콘텐츠진흥원>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