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릉숲 복수초 개화, 20일 앞당긴 '이상기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릉숲 복수초 개화' /사진=뉴스1
'홍릉숲 복수초 개화' /사진=뉴스1

'홍릉숲 복수초 개화'

복수초가 개화했다는 소식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립산림과학원은 “최근 평균기온이 높아, 홍릉숲의 복수초가 평균 개화일보다 20일 정도 빠른 지난 26일에 첫 개화했다”고 28일 밝혔다.

눈 속에서 꽃을 피워 설연화로 불리기도 하는 복수초는 봄을 알리는 꽃으로 인식되어 왔다. 1월 말에 복수초의 꽃이 핀 것은 최근 5년간 처음 있는 일이다.

산림과학원은 다가오는 2월 기온도 평년보다 높아 입춘(2월 4일)쯤에는 낙엽 아래 숨어 있던 꽃눈들까지 피어나 풍성한 복수초를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복수초 오전 11시쯤부터 활짝 핀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그러나 오후 3시가 지나면 다시 꽃잎을 오므려서 너무 늦으면 꽃을 보기 어렵다.

국립산림과학원 측은 “복수초는 씨앗이 새싹을 틔우고 6년 정도 지나야 꽃을 피울 수 있다”며 “최근 발생하는 이상기온에 따라 복수초의 개화시기가 급변하거나 꽃이 피지 않는 등 다양한 상황을 모니터링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62.91상승 15.5413:45 05/06
  • 코스닥 : 965.33하락 1.8713:45 05/06
  • 원달러 : 1126.10상승 3.513:45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3:45 05/06
  • 금 : 67.76상승 3.3813:45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