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S/S] 아틀리에 베르사체, 정교한 커팅과 유려한 바디 곡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능적인 선들의 향연이 찾아온다. ‘아틀리에 베르사체’가 순수성을 정교한 커팅과 인체의 곡선미에 관한 탐미적 접근으로 표현해낸 2015 S/S 컬렉션을 선보였다.


이번 아틀리에 베르사체의 컬렉션은 직선을 최대한 구조로 새로운 관능미를 선보였다. 모델들의 바디는 정교한 커팅과 함께 노출되거나 은폐되어 마치 피부에 그려진 듯한 느낌을 자아냈다.

image
image
image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는 과장된 스타일의 플레어 수트와 점프수트는 곡선으로 휘어지는 밀착된 핏과 무릎 아래부터 풍성하게 퍼지는 플레어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슬림한 실루엣의 캐디 드레스에서는 어깨부터 시작하여 다리 길이의 깊은 슬릿으로 끝이나는, 실크 파이핑으로 트리밍 된 곡선 커팅 방식으로 유혹적인 아름다움을 자랑했다.

image

특히, 산뜻하면서 글래머스러함이 돋보이는 데이 룩으로. 감각적인 플레어스커트와 짧은 톱을 함께 매치한 룩을 선보였는데, 겹겹이 충돌된 레이스 디테일의 패턴이 돋보였다.

image
image
image

컷어웨이 디테일의 비대칭적인 네크라인에는 마치 조각 된듯한 느낌의 반사되는 소재의 금속 네크리스가 목의 구조를 따라 감쌌다. 크리스탈, 비즈와 고무 실을 활용한 다양한 패턴과 무늬의 자수 장식은 컬렉션의 화려함을 증폭시켰다.


또한, 드레스들과 크롭트 봄버 재킷, 부츠 3가지 아이템들에 수놓아진 그림문자들은 이번 컬렉션을 위해 특별히 고안되어 각 룩에 긍정적인 메시지를 부여했다.


시어 드레스들은 아틀리에 베르사체의 장인정신을 완벽히 표현해 주었는데, 특히 벌집처럼 수놓아진 빛나는 소재의 블랙 드레스들은 장인기술의 정수를 보여줬다. 컬렉션의 곡선과 유선들은 갈수록 더 정교해져 모델들의 바디에 딱 맞게 완벽히 잘린 컷을 자랑했고, 그 결과 여성의 내면을 강조하고 찬양하는 드레스들이 탄생했다.


도나텔라 베르사체는 “쿠튀르는 상반된 아이디어와 소재들을 자유롭게 탐구하고 창작할 수 있는 실험실과 같다. 21세기에 쿠튀르의 의미는 실험성과 우아함에서 나온다”라고 전했다.

<사진=아틀리에 베르사체>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