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경 태도 논란, 식은땀 줄줄 ‘용서해주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이수경 태도 논란’ 
신인 배우 이수경이 태도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소속사 측에서는 네티즌들의 너그러운 이해를 바랬다. 

이수경은 지난 1월 29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 셀레나홀에서 진행된tvN 새 월화드라마 ‘호구의 사랑’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자리에는 이수경을 비롯해, 가수 겸 배우 유이, 임슬옹, 배우 최우식, 표민수 PD가 함께 참석했다. 

처음 등장한 신예 이수경에게 포토 세례가 터졌지만 곧 보는 이들의 미소는 사라져갔다. 이날 이수경은 최우식의 첫인상을 언급하며 “처음부터 호구 같았다. 들어올 때도 호구 같이 들어왔다”고 말했다. 

이수경의 돌직구 대답이 던져지자 유이가 “수경이가 말을 잘한다. 최우식은 정말 들어올 때부터 호구 그 모습이었다. 이름도 호구라고 바꿨으면 좋겠다”라고 농담을 해 분위기를 전환시켰다. 

이후 연신 웃음소리를 내는 이수경의 모습에 유이는 “이 친구가 제작발표회가 처음이라 그렇다. 기자님들 이해해주시길 바란다”고 사과했다. 임슬옹 또한 “수경이가 아직 고등학교 졸업을 하지 않았다. 어려서 그렇다”라며 이수경을 감쌌다. 

이에 tvN 관계자는 현장 분위기가 상당히 유쾌했다는 것을 설명했다. 관계자 측은 “최우식 씨를 비롯해서 다른 배우들이 유쾌하고 귀여운 실수로 생각했다”면서, “제작발표회는 화기애애했고 큰 문제가 없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수경의 소속사 호두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수경이 아직 신인이라서 제작발표회와 같은 많은 사람들이 있는 자리가 익숙치 않다”면서 “너무 긴장을 많이 해서 자신도 모르게 실수를 한 것 같다. 의도와 달리 오해를 만들어서 보는 사람들을 불편하게 만든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일리있는 사랑’ 후속작인 ‘호구의 사랑’은 모태솔로 강호구(최우식 분)가 첫사랑이자 국가대표 수영선수 도도희(유이 분)와 재회한 뒤. 복잡하게 얽히는 애정관계를 그린다. ‘호구의 사랑’은 오는 2월 9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tvN ‘호구의 사랑’>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